회사소개

나는 컬랙션을 통해 대중에게 영감을 주는 존재가 되고 싶다. 
나에게 있어 디자인이란 생각과 감정을 표현하는 하나의 수단이다. 
나는 상업이자 예술이며, 고집스러운 기호이자 유행병이다. 
나는 애정하는 대상임과 동시에 애증의 주체이므로 
내 곁에 머무는 것 만으로도 너는 당대의 시인이 될 것이다. 
나는 너의 브랜드이다. 

×